메뉴

하우징

전체기사 보기

DL건설, 서울 석관 1-3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

‘소규모 정비사업’ 두각…“주택사업 ‘훈풍’ 이어가 석관동 일대 ‘e편한세상’ 브랜드 타운화 초석 다져 대구 수창동 등 전국 소규모정비사업 수주 ‘릴레이’

[퍼스트경제=김근식 기자] DL건설이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중심으로 하반기 소규모 정비사업에서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DL건설은 서울과 대구에서 9월 이후 2건의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연달아 수주하는데 성공했다. DL건설은 9월 11일 서울 석관동 332-72번지 일원 ‘서울 석관 1-3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을 540억원에 수주했다. 이 사업은 대지면적 8559㎡ 부지에 202세대, 지하 2~지상 15층, 4개동 규모의 주거시설 등을 건설하는 것이다. 공사기간은 25개월 가량이다. 이곳은 서울 지하철 6호선 돌곶이역 남쪽에 위치해 편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인근에는 총 2만가구 규모의 장위뉴타운이 자리잡고 있으며 한국예술종합학교와 인접한 곳이다. 석관 1-3구역에는 ‘e편한세상’만의 라이프스타일 맞춤 평면인 ‘C2 HOUSE’가 적용될 예정이다. C2 HOUSE는 고객의 요구에 맞춰 자유롭게 평면을 변경할 수 있는 설계다. 이번 수주를 통해 DL건설이 석관동 지역 내 e편한세상 ‘브랜드 타운화’를 위한 초석을 다졌다는 게 업계의 평가다. 서울 석관동 일대는 노후 주거지 밀집 지역으로, 가로주택정비사업이 활발히 추진중이다. 현재 1-7구역 또한 최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