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하우징

전체기사 보기

“안전과 건강 그리고 신기술”..아파트가 진화한다

어린이, 노약자를 위한 손끼임 방지 기능 등 안전 비노출형 경첩 개발로, 안전성과 디자인 개선 코로나19 장기화로 바이러스 제거시스템 등 적용

[퍼스트경제=김근식 기자] 아파트가 진화하고 있다. 어린이와 노약자 등 안전 취약자의 안전사고 방지시스템을 도입하는 아파트가 늘어나고 있다. 외부 침입을 차단하는 안면인식장치 등과 같은 최첨단 설비를 적용하는 아파트도 속속 등장하고 있다. 아파트에 거주하는 가정의 안전사고 상당수가 영유아나 어르신과 같은 안전 취약계층이기 때문이다. 이들을 위한 안전장치는 미관 및 시공 절차상 등의 이유로 인해 설치되지 않거나 관심을 얻지 못한 경우가 많다. 최근엔 이같은 내용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면서 안전장치가 적용된 아파트 수요가 늘어나는데다 건설사들도 아파트 차별화 전략 차원에서 최첨단 안전설비를 갖춘 아파트 건설에 발벗고 나서는 추세다. 또 올해들어 사회적 문제가 대두된 코로나19 사태도 아파트 시장에 변화를 가져왔다. 바이러스 제거시스템 등을 적용한 아파트가 건설되는가 하면 미세먼지 제거장치를 장착하는 경우도 있다. 실제로 일부 대형건설사를 중심으로 아파트 시설에 바이러스 제거까지 가능한 첨단 기술을 경쟁적으로 도입하고 있다. 기존 공기청정 기능에서 더 나아가 환기와 세균까지 걸러내는 시스템 개발 경쟁도 가속화는 상황이다. ◆아파트 최첨단 안전기술 도입 잇따라=한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