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컨슈머 컨슈머
쿠팡, 알베르토 포나로 CFO 영입한국 미국 유럽 등 글로벌 기업서 25년 활동한 재무전문가
  • 서연옥 기자
  • 승인 2019.12.05 11:11
  • 댓글 0

[퍼스트경제=서연옥 기자] 쿠팡은 5일 알베르토 포나로 신임 최고재무관리자(CFO)를 영입했다.

포나로 CFO는 한국과 미국, 유럽의 글로벌 상장사 및 비상장사에서 활동해 온 재무 전문가로서 25년간 다양한 기업의 재무 관리를 총괄해 왔다.

쿠팡에 합류하기 전에는 IGT PLC의 CFO 겸 EVP로 근무하면서 IGT를 세계적인 게임회사로 성장시키는데 기여했다.

IGT 합류 전에는 두산인프라코어건설기계의 글로벌 CFO 및 유럽, 중동, 아프리카(EMEA) 대표를 맡아 경쟁이 심한 건설기계산업 시장에서 회사의 글로벌 사업 확장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또 이에 앞서 피트니스 장비 제조업체 테크노짐의 총괄매니저 겸 CFO를 맡았으며, CNH 글로벌, 피아트그룹, 페루자 저축은행및 이탈리아 신용은행 등에서 재무 담당 임원으로 근무했다.

김범석 쿠팡 대표는 “포나로는 쿠팡의 미션에 어울리는 인물"이라며 "풍부한 경험과 재무적 통찰은 쿠팡이 고객을 위해 셀렉션을 늘리고 서비스를 개선하면서 가격을 낮추는 과정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쿠팡은 고객의 상품 선택 폭을 수백만 가지로 넓히는 동시에 이렇게 다양한 상품을 단 몇시간내 배달하는 회사다. 게다가 새벽배송, 로켓프레시처럼 고객의 삶을 편하게 만드는 신규 서비스도 함께 런칭했다. 나도 이 놀라운 과정에 힘을 보태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포나로 CFO는 이탈리아 시에나대학에서 금융 및 재무 분야의 석사, 학사 학위를 얻었고 하버드대 최고경영자과정을 수료했다. 그는 또 미국 컬럼비아대 경제학 박사과정의 방문연구원으로도 근무한 바 있다.

서연옥 기자  hj27720@naver.com

<저작권자 © 퍼스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