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Biz&CEO Biz&CEO
[이슈+]삼성전자 브랜드 가치 ‘600억달러’삼성 세계 6위, 아시아 1위...현대차 141억달러
  • 최현정 기자
  • 승인 2019.10.17 23:55
  • 댓글 0

[퍼스트경제=최현정 기자]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가 600억달러를 넘어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글로벌 브랜드 6위에 기록되는 엄청난 금액이다. 삼성전자뿐 아니라 현대차와 기아차도 ‘글로벌 100대 브랜드’ 대열에 나란히 올라섰다.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전문업체 ‘인터브랜드’가 17일 발표한 ‘2019년 베스트 글로벌 브랜드’ 보고서에 따르면 삼성은 지난해와 같은 6위에 오르면서 8년 연속 ‘톱10’에 포함됐다.

삼성의 올해 브랜드 가치는 610억9800만달러(72조3000억원)로, 지난해(598억9000만달러)보다 2% 늘어나며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인터브랜드는 삼성전자가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 라이프스타일 TV ‘더 세로’, ‘비스포크’ 냉장고 등 제품 혁신을 계속 이어가고 있다고 언급했다.

또 ▲5G∙AI∙IoT∙전장 등 미래 선도 기술 분야에서 지속적인 발전 가능성이 있고 ▲메모리 반도체 업계에서 확고한 1위 자리를 유지하며 기술 리더십을 이어가고 있다고 평가도 덧붙였다.

삼성전자뿐 아니라 현대차와 기아차 등도 글로벌 브랜드 100위에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올해 현대차의 경우엔 지난해보다 5% 늘어난 141억5600만달러의 브랜드 가치를 기록하며 36위 자리를 지켰다. 기아차는 7% 감소한 64억2800만달러로 7계단 하락한 78위에 그쳤다.

100위 내에 든 3개 한국 브랜드의 가치는 총 816억8200만달러로, 지난해보다 1.7% 증가했다. 미국과 독일·일본·프랑스에 이어 국가별 브랜드 가치 총액으로는 5번째로 크다. 브랜드 가치 1위는 애플(2342억달러)이 차지했다. 2위 구글(1677억달러), 3위 아마존(1253억달러), 4위 마이크로소프트(1088억달러), 5위 코카콜라(634억달러) 등 상위권은 미국에 거점을 둔 기업이 차지했다.

6위 삼성전자에 이어 7위는 토요타(562억달러), 8위 메르세데스-벤츠(508억달러), 9위 맥도널드(454억달러), 10위 디즈니(444억달러) 순이다. 또 우버가 57억1400만달러로 87위, 링크트인이 48억3600만달러로 98위를 각각 기록하며 처음으로 순위권에 진입했다. 올해 글로벌 100대 브랜드의 가치 총액은 2조1309억달러로, 지난해보다 5.7% 늘어났다.

찰스 트리베일 인터브랜드그룹 대표는 “초연결, 초지능, 초융합 시대에 접어들면서 브랜드간, 산업간 경계와 질서가 무너지고 있다”며 “현실에 머물면서 기존 상품·서비스 개선하는 데 그치지 않고 고객의 삶 속에서 어떤 역할을 할 것인지 고민하면서 도전하는 브랜드가 새시대를 이끌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현정 기자  yc950109@naver.com

<저작권자 © 퍼스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