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Biz&CEO Biz&CEO
SK종합화학, 佛 아르케마 폴리머 인수4392억원 투자 내년 2분기 인수 완료…유럽 화학회사 첫 M&A
  • 김근식 기자
  • 승인 2019.10.15 23:23
  • 댓글 0

[퍼스트경제=김근식 기자] SK종합화학이 프랑스 화학기업 아르케마의 고기능성 폴리머 사업을 인수한다.

SK이노베이션 계열사가 다우 에틸렌 아크릴산 사업을 인수하면서 스페인 생산법인을 인수한 이래 유럽 화학기업의 사업 자산을 직접 인수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SK종합화학 관계자는 "2017년 미국 다우(DOW)의 EAA 사업부문 인수에 이어 유럽에서도 인수합병(M&A)를 성사시킨 것"이라며 "범용 화학제품을 넘어 고부가가치 중심의 딥체인지 추진 전략의 일환"이라고 말했다.

SK종합화학의 아르케마 고기능성 폴리머 사업부문 인수 금액은 3억3500만 유로(한화 4392억원)로 내년 2분기까지 인수를 완료할 계획이다.

SK종합화학은 아르케마의 프랑스내 3개 생산시설과 EA코폴리머∙EA 테르폴리머∙EVA∙MaH-G 등 4개 제품에 대한 영업권 및 기술∙인력을 확보한다. 이들 4개 제품은 대표적 접착층 소재로 다층 패키징에서 각기 다른 소재를 붙여주는 역할을 한다.

나경수 SK종합화학 사장은 "이번 인수로 고부가 사업 중심의 딥체인지는 물론 글로벌 메이저인 다우와 동등한 수준의 강력한 패키징 포트폴리오를 갖출 것"이라고 말했다. 나 사장은 또 "차별적 경쟁력을 바탕으로 유럽과 미국뿐 아니라 중국 중심의 아시아 패키징 시장도 선점해 고부가 포장재 산업의 글로벌 탑 티어로 성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근식 기자  kimtrue100@naver.com

<저작권자 © 퍼스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