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컨슈머 컨슈머
신세계 프라퍼티, ‘스타필드 창원’ 지역법인 설립신세계, 공론화위워회 요청 받아들여...설립 자본금 10억원
  • 서연옥 기자
  • 승인 2019.10.15 23:05
  • 댓글 0

[퍼스트경제=서연옥 기자] 신세계프라퍼티가 창원에 스타필드를 설치 운영하기 위해 별도의 지역법인을 설립한다.

신세계프라퍼티는 15일 경남 창원시 의창구에 계획중인 스타필드 창원(가칭) 오픈을 위한 지역법인 설립 신청을 창원지방법원에 제출했다.

신설 법인의 설립자본금 10억 원으로 초대 대표이사에는 신세계프라퍼티 임영록 대표가 겸임한다. 본점 소재지는 창원시에 위치할 계획이다.

신세계프라퍼티는 또 신설 법인 설립 후 이사회를 통해 창원 부지의 양수도 계약을 진행하고, 토지 매입에 대한 잔금 역시 ‘유니시티’에 납부할 예정이다. 스타필드 창원(가칭)은 신세계프라퍼티가 경상권에 처음으로 진행하는 초대형 복합쇼핑몰 프로젝트로 연면적 33만㎡규모에 지하 8층 지상 6층 규모다.

이번 스타필드 창원 지역 법인화는 지난 9월 말 진행된 공론화위원회 통합회의에서 시민들이 요청한 내용을 받아들여 진행하는 첫 상생의 사례이다.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대표는 "시민의 성원과 공론화위원회의 의견, 지자체의 요청사항을 적극 반영, 조기에 현지법인 설립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임 대표는 또 “현지법인 설립으로 지역사회의 일원이 된 만큼, 공사기간중 지역업체 활용, 지역민 우선 채용, 지역 소상공인 상생 방안 등을 창원시와 머리를 맞대고 지속적으로 연구해 지역 경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서연옥 기자  hj27720@naver.com

<저작권자 © 퍼스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