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엔터 스포츠&엔터 스포츠&엔터
강정호, 선발 복귀전서 시즌 5호 홈런포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9.06.10 08:34
  • 댓글 0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강정호. © AFP=News1


강정호(32·피츠버그 파이리츠)가 선발 복귀전에서 홈런을 쏘아 올렸다.


강정호는 1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밀러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경기에 7번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 4타수 1안타 1홈런 2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타율은 0.132에서 0.137로 소폭 상승했다.

지난 5월14일 옆구리 통증으로 부상자명단에 올랐던 강정호는 9일 밀워키전에서 유격수 대수비로 투입, 타석을 한 차례 소화하기도 했다.

이날 강정호는 지난 2015년 9월18일 시카고 컵스전 이후 1361일 만에 유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강정호는 2회초 2사 1루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섰다. 강정호는 상대 선발 체이스 앤더슨의 초구 96.6마일 포심 패스트볼을 받아쳐 중앙 담장을 넘겼다. 지난 4월25일 애리조나전 이후 46일 만에 터진 시즌 5호 홈런.

강정호의 타구는 밀러파크 전광판을 강타했다. 스탯캐스트에 따르면 비거리는 457피트(약 139미터)였다. 이는 강정호의 메이저리그 커리어에서 2번째로 긴 홈런이다.

그러나 강정호는 이후 타석에서 추가 안타를 기록하지 못했다. 강정호는 4회초 삼진, 7회초 3루수 땅볼, 9회초 삼진에 그쳤다.

한편 피츠버그는 2-5로 밀워키에 패했다. 3연패를 당한 피츠버그는 30승34패로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4위에 머물렀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