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 컨슈머 컨슈머
[이슈]투썸플레이스, 홍콩 사모펀드에 매각CJ푸드빌 재무건전성 확보·베이커리 등 사업경쟁력 강화
  • 서연옥 기자
  • 승인 2019.04.30 23:48
  • 댓글 0

CJ그룹의 투썸플레이스가 홍콩계 사모투자펀드(PEF) 운용사 앵커에쿼티파트너스에 팔렸다.

투썸플레이스 최대주주인 CJ푸드빌은 30일 이사회를 열고 자회사인 투썸플레이스의 보유지분을 추가 매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CJ푸드빌은 투썸플레이스 지분 45%를 2025억원에 앵커파트너스에 매각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투썸플레이스는 지난해 매출 2743억원, 영업이익 292억원을 기록한 CJ그룹소속 CJ푸드빌의 알짜 외식사업체다.

투썸플레이스를 인수한 앵커파트너스는 홍콩에 본사를 둔 범아시아 투자회사로 투썸플레이스 지분 40%를 보유한 2대주주다. 앵커파트너스는 공격적인 투자로 투썸플레이스 브랜드를 더욱 성장시키겠다며 추가 지분 인수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CJ푸드빌은 이번 매각을 통해 확보된 자금을 재무구조를 개선하고 뚜레쥬르 등 나머지 외식사업의 내실 강화에 활용할 계획이다.

CJ푸드빌 관계자는 “재무건전성을 확보하고 베이커리 및 외식사업의 경쟁력 강화를 추진할 예정”이라며 “지분 매각 후에도 15%의 지분을 보유한 2대주주로서 투썸플레이스가 독립적으로 사업을 펼치는데 협조하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서연옥 기자  hj27720@naver.com

<저작권자 © 퍼스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