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CJ올리브영, IT인력 채용 확대 총력전

URL복사

'옴니채널' 전략 가속화...디지털사업본부 산하 8개부문 공채
창사이래 최대 규모 인력 채용...8월 15일 코팅테스트 챌린지

[퍼스트경제=최현지 기자] CJ올리브영이 정보기술(IT) 전문인력 확충에 팔소매를 걷고 나섰다. CJ올리브영은 최근 IT분야 사업 강화 전략아래 전문인력 확보에 총력을 쏟고 있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비대면 트랜드가 확산되는데 발맞춰 IT형 비대면 사업부문을 강화하지 않고서는 생존 가능성을 담보할 수 없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CJ올리브영이 최근 창사 이래 최대 규모의 정보기술(IT) 인력 공개 채용에 돌입한 것도 같은 맥락이다. 우수 IT 인력을 영입해 디지털 역량을 강화하며 옴니채널 성장 가속화에 힘을 싣는다는 전략이다.

 

CJ올리브영(이하 올리브영)은 정보기술(IT) 인력을 대규모 채용하는 내용의 인재선발 공고문을 냈다. 26일부터 8월 13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공개 채용은 두자릿수 규모로 진행되며 경력 사원이 대상이다. 정보기술(IT) 직군 단일 채용으로는 올리브영 창사 이래 최대 규모다.

 

모집 분야는 △백엔드(BE) △프런트엔드(FE) △안드로이드 앱 △iOS 앱 △테크니컬 프로젝트 매니저(TPM) △데브옵스 엔지니어 △QA 매니저 △프로덕트 오너 총 8개 직무로 모두 올리브영 디지털사업본부 산하다. 옴니채널 경쟁력을 위해 핵심 역량을 내재화한다는 계획이다.

 

특별히 이번 채용은 코딩 테스트 챌린지로 진행돼 테크 직군 인재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코딩 테스트 챌린지는 사전 서류 전형 없이 코딩 테스트만을 통해 지원자의 역량을 검증하는 채용 절차다. 실력 있는 IT 인력을 대거 영입하겠다는 올리브영의 의지를 담았다.

 

코딩 테스트 챌린지 접수는 7월 26일부터 8월 13일까지 프로그래머스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8월 15일에 테스트가 진행된다. 이후 입사 지원서 제출 및 면접 전형을 거쳐 최종 합격자를 선발할 계획이다. 또 오는 8월 4일에는 CJ채용 유튜브 채널에서 라이브 방송 형식의 채용 설명회 ‘올리브영 테크 채용 콘서트’도 개최한다.

 

앞서 올리브영은 각 부문별 IT전문가를 잇달아 영입했다. 디지털사업본부장으로 실리콘밸리와 라인플러스 출신의 이진희 상무를 선임한데 이어, 숨고 출신의 김환 개발담당과 헤이뷰티 출신의 임수진 사업부장이 대표적이다. 지금의 국내 헬스앤뷰티 스토어 업계 1위 위상을 다져온 리테일 전문가들과의 시너지가 기대된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우수 역량을 갖춘 IT 전문가와 리테일 전문가의 시너지를 극대화해 연내 옴니채널로써 확실한 패러다임 시프트를 이뤄낼 것”이라며 “오프라인에서 탄탄하게 쌓아 올린 역량을 바탕으로 혁신을 주도하며 ‘헬스앤뷰티 옴니채널 1위 기업’ 입지를 확고히 하겠다”라고 밝혔다.

 

CJ올리브영은 지난 2017년 온라인 독자 플랫폼 론칭을 시작으로 디지털 사업을 본격화, 오프라인 플랫폼 1위를 넘어 온라인 카테고리 전문몰 시장에서도 저변을 넓혀 나가고 있다.